Hot

인기 샌 안토니오 공립 학교 여교사, BLM 마스크 착용으로 ‘해고’

샌 안토니오의 한 공립학교 교사가 흑인의 생명은 소중하다라는 문구가 새겨진 BLM 마스크 착용을 고수하다 결국 해고됐다. 그레이트 하츠 힐스(Great Hearts Hills) 교… 더보기
Hot

인기 샌안토니오에서 조깅하던 흑인, 경찰에 강압적으로 체포돼

백인 경찰관에 의한 흑인의 사망·피격 사건이 잇따르면서 사회 문제가 되고 있는 미국에서 이번에는 흑인 남성이 경찰에 신원을 밝히길 거부했다가 강압적으로 체포되는 사건이 벌어졌다.C… 더보기
Hot

인기 텍사스주, “개인보호장구 공급량 충분히 확보”

텍사스 주내 개인보호장구 PPE 공급량이 향후 코로나 19 상황 대비를 위해 충분히 구비된 것으로 전해졌다.지난 4일(화) 그렉 애봇(Greg Abbott) 주지사가 샌 안토니오 … 더보기
Hot

인기 멕시코 국경 설리번 시티 커미셔너, ‘가정폭력’ 혐의로 경찰과 대치 중 ‘사망’

멕시코 국경과 인접한 히달고 카운티, 미션(Mission) 시에서 시티 커미셔너가 가정 폭력 신고에 출동한 경찰과 총격전을 벌이며 대치하던 중 사망하는 사건이 발생했다.지난 7월 … 더보기
Hot

인기 샌 안토니오 의료 기관, 혈장 공급 부족 ‘심각수준’

혈액공급기관 South Texas Blood & Tissue Center가 코로나 19 환자의 병원 치료 기간 축소에 큰 도움이 되는 혈장 공급에 애를 먹고 있는 것으로 전… 더보기
Hot

인기 30대 남성 ‘코로나 파티’ 갔다가 사망, “내 실수” 유언

“코로나는 거짓말인 줄 알았다. 내가 실수한 것 같다.”샌 안토니오의 한 30대 남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로부터 초대받아 ‘코로나 파티’에 대수롭지 않게… 더보기
Hot

인기 텍사스 주 검찰청, 대학 학자금 대출 대행업체 ‘고발’

텍사스 주 검찰청이 학생들의 절박함을 이용해 부당 행위를 한 샌 안토니오의 대학 학자금 대출 대행 업체를 고발했다. 고발을 당한 업체는 My Education Solutions라는… 더보기
Hot

인기 메모리얼 데이 연휴 갤버스턴 해변 ‘인산인해’…생활 ‘방역 수칙’ 실종

메모리얼 데이(Memorial Day) 연휴 기간인 지난 주말 수 많은 텍사스 주민들이 갤버스턴 해변을 찾은 가운데 마스크 착용 등 코로나 19 생활 방역 수칙을 지키는 모습들을 … 더보기
Hot

인기 프린스세스호 텍사스 거주 승객, 샌안토니오 랙랜드 격리

코로나 19 확진자 발생으로 미 해안 도시 항구 정박이 거부돼 며칠째 바다위를 떠돌았던 그랜드 프린세스(Grand Princess) 크루즈가 지난 10일(화) 오클랜드(Okland… 더보기
Hot

인기 샌안토니오 격리 환자 122명 ‘가족 품으로’

격리가 필요한 7명만 잔류 샌 안토니오 시는 지난 3일 “계속해서 격리가 필요한 7명의 환자들을 제외한 122명의 승객들이 격리 해제됐으며 이들 대부분이 버스를 이용해 샌 안토니오… 더보기
Hot

인기 “감방대신 병실을…” 재소자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주장

베어 카운티(Bexar County) 교도소내 한 재소자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가능성을 제기해 격리조치된 것으로 전해졌다. 샌 안토니오(San Antonio) 언론에 따르면… 더보기
Hot

인기 갤버스톤 여성, 액상형 전자담배 페질환으로 사망 텍사스내 3번째 희생자기록

텍사스 남부 갤버스톤 카운티(Galveston County)에서도 액상형 전자담배(vaping)로 인한 폐질한으로 여성이 사망한 사건이 발생했다. 지난 6일, 갤버스톤 카운티 보건… 더보기
Hot

인기 샌안토니오 기반, ‘멕시코 이민자 후손’ 카스트로, 민주당 대선 레이스 중도하차

훌리안 카스트로(45) 전 주택도시개발 장관이 2일(목) 대선 불출마를 선언, 민주당 경선 레이스에서 중도 하차했다. 보도에 따르면 카스트로 전 장관은 이날 트위터에 올린 글에서 … 더보기
Hot

인기 휴스턴 총영사관, 14일(목) 샌안토니오에서 순회영사 업무

오후 1시부터 5시까지 샌안토니오 한인회관 … 여권발급, 공증, 영사확인, 호적, 국적, 병역 등 접수 주 휴스턴 총영사관(총영사 김형길)이 샌안토니오 지역에 거주하는 한인 동포들… 더보기
Hot

인기 민주당 신성 오로크, 대선경선 포기 “후보로는 여기까지”

작년 텍사스 연방 상원 선거에서 현 테드 크루즈(공화당) 의원과 3% 내외의 접전을 펼치며, 민주당의 다크호스로 떠오른 베토 오로크 전 연방 하원의원(47)이 내년 민주당 대선 경… 더보기